티스토리 뷰

자율주행 자동차

장점과 단점

쥬래식팕 2020. 12. 2. 03:30
반응형

자율주행 자동차가 빠르게 화제가 되고 있다.

자율주행차라는 개념은 몇 년 전부터 존재해 왔지만 최근 들어 네트워킹, 위성, 레이저 장비 등에서 발전하는 기술이 이 꿈을 현실로 만들었다. 자율주행차 시장에 여러 기업이 대규모 투자를 했지만 지금까지 구글, 아우디, BMW, 현대차가 가장 많은 테스트를 하고 있다. 예를 들어 구글 모델에서는 복잡한 오버헤드 레이저 유도 시스템이 실시간 위성 데이터와 결합하여 어떤 조건에서든 자동차를 전문적으로 안내한다. 이러한 발전은 운전자가 집을 떠날 때 우리의 차가 모든 일을 하게 하면서도 편안히 앉아서 쉴 수 있게 할지도 모른다는 것을 의미한다. 자율주행차는 소비자들에게 놀라운 발전을 많이 보여주지만, 안전 요건은 특히 복잡하고 대중이 이러한 자동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상당한 어려움을 줄 수 있다. 이점들은 무엇이 있을까 알아보자. 1. 오류가 거의 없음. 자율주행차 이면에 있는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복잡한 기술은 컴퓨터가 초당 엄청난 양의 계산을 할 수 있게 해준다. 이것들은 여러분이 물체로부터 얼마나 멀리 떨어져 있는지, 현재 속도, 다른 자동차의 행동, 지구상의 위치를 포함한다. 지금까지 유일한 사고는 인간 운전자들이 통제하고 있는 동안 발생하고 있기 때문에 이런 초정밀한 판독으로 도로 위의 시험 차량의 주행 오류가 사실상 제거되었다. 2. 도로 혼잡의 완화. 자율주행차는 사고 발생이 거의 없기 때문에 혼잡을 완화할 가능성이 높다. 뿐만 아니라 자율주행차는 서로 소통할 수 있기 때문에 교통신호의 필요성을 없앨 수 있을 것이다. 더 느린 속도로 운전하지만 정차 횟수가 적으면 교통정체가 덜 될 것이다. 3. 주차난 완화. 자율주행차는 운전자를 필요로 하지 않기 때문에 인구밀도가 높은 지역의 주차 우려를 완화시킬 수 있다. 예를 들어, 승객은 목적지에 내릴 수 있었고, 주차할 수 없다면, 그 차는 승객이 떠날 준비가 될 때까지 블록을 돌 수 있었다. 이 차들은 교통 흐름을 조정할 수 있기 때문에 교통 혼잡에는 거의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것은 큰 도시 중심지에 있는 운전자들에게 매우 유용한 측면일 수 있다. 4. 새로운 디자인의 잠재력. 자동차가 결국 일종의 자기 유도 열차 자동차로 기능할 수 있기 때문에, 신차 디자인의 잠재력은 매우 크다. 복잡한 운전 도구가 필요 없는 자율주행차는 휴식을 취하거나 즐겁게 지낼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포함할 수 있다. 그러나 새로운 디자인 기회는 실내에만 국한되지 않으며, 자율주행차는 곧 오늘날 자동차를 넘은 수단으로 인식될 가능성도 보인다. 궁극적으로, 어떤 사람들은 자동차가 목적지에 도착할 때까지 이용하는 첨단 기술의 거실과 같은 것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5. 더욱 강력한 차량에 대한 잠재력. 자율주행차에는 운전자가 필요 없기 때문에 기술자들은 자동차의 어디에 다양한 기계 부품이 보관되어 있는지 재배열할 수 있다. 이것은 또한 더 유능하고 강력한 엔진을 가진 자동차로 이어질 수 있다. 운전자의 실수가 줄어들면, 자동차는 결국 훨씬 더 빠른 속도로 달릴 수 있을 것이다. 단점에 대해서도 알아보자. 6. 비싸다. 자율주행차는 우주 시대 기술로 가득 차 있어 신나지만 이 모든 기술은 현재 천문학적으로 비싸다. 일반적으로 기술이 대중에게 더 오래 이용될수록 더 싸지기 때문에, 자율주행차는 결국 누구나 살 수 있는 것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현재 대부분의 회사들은 무인 자동차에 대한 가격을 발표하지 않고 있다. 7. 기술이 잘못될 가능성. 성공적인 프로그래밍은 우리가 믿을 수 없는 일을 하도록 해주지만, 예상치 못한 결함이 나타날 가능성은 항상 존재한다. 자율주행차가 처음에는 흠잡을 데 없이 성능을 발휘하더라도 차량을 운행하는 프로그래밍은 코드 결함이 발생할테고, 자동차 회사의 꾸준한 업데이트가 필요할 것이다. 8. 이 외의 주요 약점 및 위협. 자율주행차는 센서와 소프트웨어를 이용해 360도 주변을 살피고 보행자, 자전거 운전자, 차량 등 물체를 식별한다. 예를 들어 구글 모델에서는 복잡한 오버헤드 레이저 유도 시스템이 센서 데이터와 실시간 위성 데이터를 결합해 어떤 조건에서든 전문적이고 안전하게 차량을 안내한다. 적어도 이론은 그렇다. 물론 이러한 이론을 뒷받침할 기술도 상당한 진전을 보이고 있다. 자율주행차 잠재 구매자들의 가장 큰 두려움과 불안은 소프트웨어 안에 버그가 있을지도 모른다는 것이다. 차량이 위성과의 연결이 끊기면 어떻게 하겠는가? 알고리즘이 도로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상황을 처리할 만큼 정교하지 않다면? 이 모든 질문들은 알려지지 않은 새로운 것에 대한 불신으로 귀결될 수 있지만, 사실, 이러한 의문들은 합법적인 근거를 가지고 있다. 예를 들어, 한 도시에서 주행 테스트를 하는 동안, 소프트웨어가 도로 옆에 자라는 더 높은 덤불을 제대로 인식하지 못했기 때문에 자율주행차는 멈춰야 했다. 폭우는 또한 자동차 지붕에 장착된 레이저 센서에 심각한 손상을 입힐 수 있으며, 기술 실패 시 운전자가 어떤 역할을 해야 할 지에 대해 의문을 제기한다. 이러한 사례들은 아직 개선의 여지가 있음을 보여주지만, 여전히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시범 운행 기간 동안 운전자를 태운 자율주행차와 준자율주행차는 170만 마일을 넘었고, 경미한 사고가 발생한 자율주행차는 11회에 불과해 모두 자율주행차와 충돌한 차량 운전자들의 과실이었다. 그러한 긍정적인 통계는 전통적인 자동차 산업과 운전자 노조를 보호하고자 하는 로비스트들에게 영감을 줄 수 있다. 운수업 종사자를 대거 없애야 하는 부작용일 수 있는 파업 위협은 자율주행차 판매에 필요한 입법 절차의 길이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다각도에서 제대로 된 분석과 대처가 뒤따라야 할 것이다.

반응형

'자율주행 자동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본의 개발 상황  (0) 2020.12.03
해킹문제가 발생한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  (0) 2020.12.02
주식 관련주, 대장주 추천  (0) 2020.12.01
곧 출시한다는 소식  (0) 2020.12.01
자동차 회사들의 도전  (0) 2020.11.30
댓글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TAG
more
«   2024/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