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매각 소식이 들려온다.

우버는 자율주행 자동차 사업부문을 자율주행 자동차 스타트업 기업 오로라에 매각하고 소송과 치명적 충돌로 얼룩졌던 자율주행 자동차 개발 5년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고 있다. 우버는 오로라 지분 26%를 인수해 자율주행 자동차 소프트웨어를 만들고 아마존을 투자자 명단에 올리는 실리콘밸리 기반 스타트업에 4억달러를 투자한다. 앞서 크리스 럼슨 오로라 최고경영자는 구글의 자율주행 자동차 프로그램을 주도했다. 우버와 오로라는 우버 앱에 오로라가 구동하는 자율주행 자동차를 배치하기 위한 전략적 제휴도 체결했다고 한다. 우버는 2015년 미국 피츠버그에서 카네기멜론대 연구원 40명을 밀렵하면서 자율주행 노력을 시작했다. 우버 ATG라고 불리는 이 운영은 나중에 1,000명 이상의 직원들로 성장할 것이다. 우버는 자율주행 자동차가 사람이 운전하는 차량을 비싸고 무관하게 만들 수 있다는 점에서 자율주행 자동차 개발이 생존에 필수적이라고 봤다. 우버 설립자인 트래비스 캘러닉은 2014년 코드 콘퍼런스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우버가 그곳에 가지 않는다면 어느 쪽이든 존재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건 세상 물정에 불과해. 그것이 기술과 진보의 길이다. 불행히도 우리 모두는 세상과 함께 변화할 방법을 찾아야 한다." 그러나 코로나 팬데믹 상황 때문에 25%의 직원을 감원한 우버는 이번 거래가 비용을 절감하고 2021년 특정 비용을 제외한 수익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버는 2016년 구글 자율주행 자동차 전직 직원인 앤서니 레반도프스키가 공동 설립한 자율주행 트럭 스타트업 오토를 인수하면서 자율주행팀을 막게 했다. 구글의 자율주행 자동차 업체 웨이모는 2017년 2월 영업비밀과 지적재산권 도용을 주장하며 우버를 고소했고, 레반도프스키는 이 사건과 관련해 회사와 협력하지 않아 지난 5월 우버에서 해고됐다. 이 소송은 2018년 2월 타결됐으며 웨이모는 우버 주식으로 약 2억4500만달러를 받았고, 우버는 독점적인 웨이모 정보를 사용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우버는 한 달 뒤 애리조나주 템페에서 시험차량 1대가 보행자를 치어 숨지게 하는 등 자율주행 프로그램에 또 다른 타격을 입었다. 운전대 뒤에 있는 우버 시험 운전자는 차량을 감시하고 필요할 경우 개입해야 하는 것이었는데, 그녀의 휴대전화로 텔레비전 쇼를 보고 있었다. 이는 당연한 운전자로서의 의무를 너무 허무하게 져버린 것이라 안타까움을 더했다. 사망사고에 이어 더그 듀시 애리조나 주지사는 우버의 국도 시험운행을 중단했고, 우버는 2018년 5월 우버의 현지 영업을 중단했다. 300명의 근로자가 해고됐지만 우버는 샌프란시스코와 피츠버그에서 영업을 계속했다. 교통안전위원회는 사고 원인을 사고 운전자의 탓으로 돌렸지만, 우버의 부적절한 안전 문화가 사망의 원인이 되었다고 말했다. 우버는 이번 추락 사고 이후 중대한 변화를 일으켰으며 NTSB는 이를 인정했다. 그 죽음은 완전 자율주행 자동차에 의해 야기된 최초의 사망사고였고, 안전성을 주요 동기 중 하나로 열거한 업계에 대한 암울한 시선이었다. 매년 3만5000명 이상의 미국인이 도로에서 사망하고 있으며, 자율주행 업체들은 이들의 기술이 안전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다고 믿고 있다. 어럼슨 오로라 최고경영자는 24일 블로그 게시물을 통해 우버 ATG를 인수한 이유 중 하나로 우버 ATG의 안전 작업이 꼽혔다. "지난 몇 년 동안, 그들은 다양한 배경을 가진 경험 많은 안전팀을 만들기 위해 지칠 줄 모르고 일했습니다,"라고 움슨은 말했다. 그는 또한 우버의 라이딩에 대한 전문지식이 오로라에게 승객 이동성 분야에서 업계를 선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우버 ATG의 모든 직원이 에릭 메이호퍼 최고경영자를 포함해 오로라로 전환하지는 않을 것이다. 우버의 대변인에 따르면, 오로라는 ATG 직원 대다수를 대상으로 제안을 할 것을 약속했다고 한다. 오로라 대변인에 따르면 이 거래는 2021년 1분기에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우버 CEO 다라 호스로샤히가 오로라 이사회에 합류한다. 우버의 주가는 월요일 장 마감에 이어 1퍼센트 미만으로 하락했다. 이번 제휴로 우버 ATG에 투자한 자동차 제조업체 도요타와도 오로라가 인연을 맺게 됐다. 오로라가 자율주행 자동차용 센서와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있는 가운데 차량 제조를 위해서는 파트너가 필요하다. 웨이모, 크루즈, 아르고 AI 등 오로라 경쟁사들은 모두 자동차 업체와 거래를 했다. 도요타는 논평 요청에 즉각 응하지 않았다. 우버의 설립자이자 전 최고경영자인 트래비스 칼라닉이 이 놀이기구 회사를 비용절감 방안으로 보고 이끌 때 운전자 없는 완전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하는 것이 핵심 우선순위였다. 그러나 당국은 사고 원인을 인적 오류 탓으로 돌리고 회사 측의 형사 고발을 거부했지만 아리조나에서 자동차 한 대가 치명적인 충돌 사고를 당한 후 이 프로그램은 차질을 빚었다. 운전자 없는 자동차 부대도 기술 절도 혐의를 놓고 법적 다툼에 휘말렸다. 2017년 칼라닉씨를 우버의 보스로 교체한 호스로샤히씨는 우버의 수익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면서 택시와 음식 배달 서비스에 다시 집중해 왔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오로라와의 거래는 우버의 어드밴스트 테크놀로지 그룹을 약 40억 달러로 평가했는데, 이는 지난해 75억 달러 가치로 추정되었던 것에 비해 감소한 것이다. 2021년 첫 3개월 안에 완료될 것으로 보인다고 우버 측은 밝혔다. 구글과 우버의 운전자 없는 자동차 노력의 베테랑들이 주축이 된 오로라는 앞서 운전자 없는 배달 차량의 가능성을 탐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아마존으로부터 '중대한 투자'를 받았다고 말한다. 현대 자동차 회사도 미국 4개 도시에 사무실을 가지고 있는 오로라를 지지했다. 앞으로 어떤 결과를 불러올 지는 모르지만 우버측과 자율주행 기술 논의를 해온 한국 기업에는 영향을 끼치지 않을까 싶다.

반응형

'자율주행 자동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도의 자율주행 자동차에 대해  (0) 2020.12.10
시장의 지각변동  (0) 2020.12.09
보급화를 위한 입법  (0) 2020.12.08
아직 도로를 달리지 못하는 이유  (0) 2020.12.07
눈여겨 봐야할 기업 TOP5  (0) 2020.12.05
댓글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TAG
more
«   2024/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